국산차

쌍용차, 제네바모터쇼 통해 '렉스턴 스포츠' 유럽 출시

기사승인 [2018-03-06 13:50]

  • 확대
  • 축소
  • 인쇄
  • facebook
20180306_렉스턴_스포츠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아시아투데이 최성록 기자 = 쌍용자동차(대표 최종식)가 2018 제네바모터쇼에서 향후 현지 시장 확대를 이끌어 나갈 렉스턴 스포츠와 EV 콘셉트카 e-SIV를 공개했다고 6일 밝혔다.

쌍용차는 2018 제네바모터쇼에서 최종식 대표이사를 비롯한 회사 관계자와 내외신 기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6일 프레스데이 행사를 통해 렉스턴 스포츠(수출차명 무쏘)를 유럽시장에 출시했다. 모터쇼를 통해 쌍용차는 EV 콘셉트카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한편 티볼리 브랜드 등 주력 모델들을 전시한다.

최종식 대표는 “모터쇼를 통해 오프로드 주행성능은 물론 여유로운 공간, 진보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우수한 안전성을 갖춘 렉스턴 스포츠를 유럽 소비자들에게 선보이게 됐다”며 “가까운 미래에 출시될 EV를 비롯, 신모델을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쌍용차는 렉스턴 스포츠를 통해 타깃 시장을 다양화함으로써 현지 SUV 시장을 더욱 효과적으로 공략, 판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쌍용차는 모터쇼 기간 중 해외 총판들과 올해 시장상황을 공유하고 판매 확대를 위한 시장 전략을 논의할 계획이다.